상단여백
HOME We코노미 사회
전국 미세먼지 ‘나쁨’…외부 활동 후 몸속 흡입 시 염증반응 위험 
(사진=연합뉴스TV 캡처)

서울 대전 광주 대구 등 전국의 미세먼지 ‘나쁨’ 수준으로 외출을 자제해야 할것으로 보인다.  

15일 케이웨더에 따르면 이날 전국의 미세먼지는 나쁨 수준이다.   

기상청 등 기상 관계 기관에서는 미세먼지 나쁨 수준인 정도의 날에는 가급적 외출을 삼가는 것을 권한다. 

이는 미세먼지 나쁨 수준인 날에 외부 활동을 했다가 신체적 이상을 느낄 수 있는 탓이다. 

미세먼지는 먼지와 달리 코털이나 기관지 점막에서 걸러지지 않는다. 입자의 지름이 사람 머리카락 굵기의 1/5~1/7 정도인 10μm 이하로 매우 작아 코, 구강, 기관지에서 걸러지지 않고 몸속까지 스며든다.

미세먼지가 우리 몸속으로 들어가면 면역을 담당하는 세포가 먼지를 제거를 위해 작동하게 된다. 이때 부작용인 염증반응이 나타난다. 

기도, 폐, 심혈관, 뇌 등 우리 몸의 각 기관에서 이러한 염증반응이 발생하면 천식, 호흡기, 심혈관계 질환 등이 유발할 수 있다. 

서이수 기자  viewerscokr@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