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중문화 대중문화
에이핑크 김남주, 얼굴 고쳤나…"눈·코 예전과 사뭇 다른 느낌"
(사진=SPOTV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에이핑크 멤버 김남주가 성형 의혹에 휩싸였다.

오늘(13일) 서울 광화문 KT스퀘어 드림홀에서 '2018 아프리카개발은행 연차총회 및 한·아프리카 경제협력회의(KOAFEC)' 홍보대사 위촉식이 열렸다. 특히 이날 현장에서는 홍보대사 에이핑크 김남주가 이전과 사뭇 다른 얼굴로 나타나 성형설의 주인공이 됐다.

에이핑크 김남주의 현장 사진을 두고 네티즌들은 "(사름**)이게 남주라고? 거짓말" "(A_b***)코 크기만 비슷하고 전혀 다른 사람인데" "(버나**)배우 하려고 얼굴 고친건가" "(꽉**)그 전의 얼굴이 하나도 없네"라는 등의 발언을 쏟아냈다.

한편 김남주를 비롯한 에이핑크 측은 이날 SNS를 통해 "에이핑크가 5월로 예정된 부산 아프리카개발은행총회 홍보대사로 발탁됐다"면서 "앞으로 홍보대사로서의 모습을 기대해 달라"라고 입장을 전했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