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라이프
MP그룹, 김흥연 신임 총괄사장 영입...‘경영정상화’ 목표- 前 CJ푸드빌 부사장 출신...다양한 실무경험 바탕 경영
김흥연 MP그룹 신임 총괄사장

MP그룹은 김흥연 전 CJ푸드빌 부사장을 총괄사장으로 새로 영입했다고 9일 밝혔다. 

김흥연 총괄사장은 서울대학교 식품공학과를 졸업 후 BR코리아(배스킨라빈스 아이스크림) 마케팅 매니저를 시작으로 태인유통 사업부장, TS해마로 운영본부장, 스타벅스코리아 총괄상무 등을 거쳐 CJ푸드빌 부사장을 역임했다. 

MP그룹은 오랫동안 외식 분야에서 다양한 현장 경험을 쌓은 외부 전문경영인 영입을 통해 그룹의 경영정상화는 물론 기존 사고에서 벗어나 가족점과의 상생을 실현하고, 전문적인 시스템을 갖춘 외식 브랜드로 다시 한번 거듭나기 위해 김흥연 총괄사장을 영입했다고 설명했다. 

향후 MP그룹은 김흥연 총괄사장의 체제 하에서 새로운 변화를 꾀하며 가족점과의 상생을 통한 경영정상화와 국내 정통 피자 브랜드로서의 자존심 회복은 물론 중국과 동남아시아에서 글로벌 브랜드로 거듭난다는 방침이다.

이효정 기자  market@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