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AI & 5G 우주 & 사이언스
보잉, 싱가포르항공에 세계 첫 787-10 드림라이너 인도

보잉은 드림라이너 시리즈의 최신 모델이자 가장 큰 기종인 787-10이 세계 최초로 싱가포르항공에 인도됐다고 밝혔다. 787-10은 연료 효율성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는 기종이다.

787-10을 생산하는 미국 노스 찰스턴 소재 보잉 공장에서 열린 인도식에는 약 3000명이 참석했다.


787-10은 기존 787 드림라이너 기종들과 마찬가지로 견고하면서도 가벼운 복합 소재로 제작됐으며 최첨단 시스템과 편안한 객실을 선사한다. 기존 드림라이너 기종에 비해 더 긴 동체를 가진 787-10은 40여 개의 추가 좌석을 탑재해 일반적인 2가지 좌석 배치를 기준으로 330명의 승객을 수용할 수 있다.

787-10은 늘어난 좌석수를 기반으로 항공사들에게 어느 광동형 여객기보다 더 낮은 좌석당 운용비용을 제공한다.

고춘퐁 싱가포르항공 최고경영자는 “이 같이 대단한 항공기를 인도받는 첫 항공사가 된 것을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787-10은 뛰어난 엔지니어링의 결과물이자 예술작품이다. 해당 항공기는 싱가포르항공 성장 전략의 핵심 요소로 작용해 네트워크를 확대하고 운영을 강화하는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번 787-10 도입은 항상 현대적인 항공기를 운용하려는 싱가포르항공의 오랜 노력을 방증하며 보잉과 협력의 새로운 장의 시작”이라고 덧붙였다.

싱가포르항공은 현재 자회사인 스쿠트항공을 통해 787-8 및 787-9를 운용하고 있다. 이번 인도를 기점으로 싱가포르항공은 드림라이너 시리즈의 세 기종을 운용하는 첫 항공사가 될 전망이다. 싱가포르항공은 보잉에 787-10 48대와 777-9 20대 등 보잉 광동형 항공기 68대를 추가로 주문했다.


한익재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익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