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중문화 대중문화
던말릭, 성추문 뒤집는 女 '카톡' 폭로…"인섭이 잘한다" "오빠 따뜻했는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래퍼 던말릭이 자신을 향한 성폭행 주장을 정면으로 뒤집었다. 이 가운데 던말릭이 공개한 문자 메시지가 세간의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오늘(13일) 던말릭은 SNS를 통해 "두 여성이 저와 합의 하에 스킨십을 가져 놓고 돌변해 사실 왜곡 글을 올렸다"라고 주장했다. 여기에 "해당 여성은 2박 3일간 우리 집에 머물렀고 돌아가는 날 저와 문자를 주고받았다"면서 "해당 문자를 부득이 공개한다"고 덧붙였다.

던말릭이 공개한 문자 메시지에는 다분히 성적 함의를 지닌 표현들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XX 좋았어?"라는 던말릭의 질문에 상대방은 "좋았어. 인섭이 잘한다"라고 답변한 것. 이 밖에 "작업실도 따뜻하고 오빠도 따뜻했다"라는 등의 발언도 포착됐다.

한편 던말릭은 자신을 미투 가해자로 지목한 여성들을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 것으로 전해진다. 관련해 그는 "수사에 적극적으로 임해 진실을 바로잡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