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D·2D AI 아바타 전자명함 '링크유' 출시
상태바
3D·2D AI 아바타 전자명함 '링크유' 출시
  • 백성요 기자
  • 승인 2018.03.02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D, 2D 아바타가 본인을 홍보하고, 알림을 보내주는 인공지능형 전자명함 '링크유'가 출시된다. 

미콘커뮤니티는 3월 1일 세종대학교 대양홀에서 인공지능형 명함 ‘링크유’의 론칭 및 브랜드 설명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2015년 5월 설립된 미콘커뮤니티는 캐릭터 기반 스마트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는 기업으로, 캐릭터 전자명함 '미콘통(MeconTong)'을 비롯해 쇼핑왕 장보고, 모바일게임 서비스, 이모티콘 서비스 등 다양한 사업을 펼친 IT전문 회사다. 

조재도 미콘커뮤니티 회장이 링크유를 설명하고 있다. <미콘커뮤니티 제공>

미콘커뮤니티가 이번에 론칭한 링크유는 세계 최초 아바타 비서명함으로, 정교하게 제작된 3D 또는 2D 아바타를 활용해 본인을 홍보하고 사업을 알릴 수 있는 전자명함 플랫폼이다.

여러 종류의 캐릭터 선택이 가능한 링크유의 아바타는 본인 PR을 비롯해 홍보, 영업 등을 대신 해결해 주는 대리인이자 비서의 역할을 지니고 있으며, 3D 아바타 비서 링키(Linky)는 사용자가 설정한 시간에 날씨, 시간, 스케줄, 뉴스, 활동량 등을 브리핑해 주는 기능을 갖춘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또한 링크유의 전자명함 기능은 본인이 원하는 스타일로 꾸밀 수 있는 모바일 이미지 명함과 개인 홍보영상을 업로드 할 수 있는 비디오 명함 등 사용자의 개성을 다양하게 반영할 수 있다.

조재도 미콘커뮤니티 회장은 “링크유의 론칭을 통해 이용자들이 보다 스마트해진 전자명함 서비스를 원터치로 간편하고 편리하게 이용하길 바라며, 향후 사용자 음성에 의한 메모 및 스케쥴 등록, 쇼핑 알람, 건강기록, 뮤직플레이 등의 사용자 맞춤형 인공지능 개인 비서로 진화되는 링키를 지켜봐 달라.”라고 전하며, “앞으로도 IT와 유통 분야에서 세계적인 글로벌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발전 된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세계 최초 지능형 3D 아바타 전자명함 ‘링크유’

링크유는 자신만의 아바타 활용으로 홍보에 최적화된 3S(Special,Simple, Smart)를 담고 있는 명함 플랫폼이다. 정교하게 제작된 2D, 3D 아바타를 이용해 나를 알리고 표현하는 신개념 홍보 기술을 담고 있다.

아바타의 디자인, 이미지 및 파일 업로드, 동영상 자동 구현까지 원터치에 모든 것이 실행가능하며, 횟수와 용량 제한 없이 무제한 사용 가능하다. 기업 홍보, 사업 설명, 개인 PR 등을 한 장의 모바일 명함으로 표현 가능하고, 전송과 동시에 아바타가 직접 설명하고 동영상을 자동 재생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전자명함 속의 아바타는 시간적 여유, 개인적 이유, 원거리 등의 어려움으로 원활한 사업의 진행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직접 하지 못했던 본인의 PR을 비롯해 홍보, 영업 등을 대신 해결해주는 완벽한 대리인이자 최고의 비서역할을 가지고 있다. 링키는 설정된 시간에 오늘의 날씨, 주요뉴스를 알려주고, 어제의 걷기 운동량 정보(만보계), 일정 등 본인이 입력한 정보를 기반으로 유용한 정보를 브리핑해 준다.

통화거절 메시지는 전세계에서 통상적으로 사용하는 프로그램이다. 하지만 기존 상투적인 거절 메시지로 인해 전달받는 상대방이 불쾌감을 느끼거나 오해의 여지를 낳는 등 여러 가지 문제점들이 발생하고 있다. 링크유의 통화거절 메시지는 진정성이 필요한 경우에는 매우 진정성 있고 재미를 필요로 할 때는 최고의 재미를 선사할 수 있도록 했다. 상황별 다양한 캐릭터와 행동표현을 제공하고, 본인 및 타인의 육성 녹음 기능을 이용하도록 제작되었고, 자동응답 기능을 설정할 수 있도록 해 편리함을 더욱 증진시켰다.

휴대폰에 저장되어 있지만 받기 불편한 전화, 저장되어있지 않는 미확인 번호, 스미싱 등에 대해 자동으로 걸러주는 필터링 기능으로 차별화된 스팸 차단 기능을 선보인다. 지정번호에 대한 스팸 등록 및 차단 기능과 미등록/미확인 번호에 대한 자체 차단이 가능하고, 다양한 문구와 여러 종류의 캐릭터를 선택해 발송이 가능하다.

 

 

 

백성요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