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특허심사정보, 원클릭으로 확인...특허청
상태바
해외 특허심사정보, 원클릭으로 확인...특허청
  • 한익재 기자
  • 승인 2017.11.30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심사정보 제공국가 확대, 사용자 중심 서비스 개선

앞으로 해외에 출원한 특허의 심사정보를 안방에서 보다 쉽고 빠르게 확인해 볼 수 있게 된다.

특허청(청장 성윤모)은 12월 1일부터 특허심사정보 통합조회서비스인 OPD(One Portal Dossier) 홈페이지(http://kopd.kipo.go.kr/)를 통해 캐나다, 호주, WIPO*의 심사정보를 추가로 제공하고, 서비스 기능 또한 대폭 개선하였다고 밝혔다.

OPD는 한국, 미국, 중국, 일본, 유럽 등 주요 국가에 출원된 특허의심사진행 상황을 한 화면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원문조회도 가능한 서비스이다. 특허청은 2015년 3월부터 OPD 서비스를 제공해 왔다.

이번 OPD 서비스 확대는 심사정보의 조회가 가능한 국가 수가 늘어난 것 뿐만 아니라 그간 이용에 불편했던 점들을 개선하는 다양한 기능이 추가되었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우선, 특허 절차와 관련된 다양한 문서들 중에서 중요 문서들만을 선별하여 조회할 수 있는 문서 필터링 기능이 추가되었다. 심사문서는 종류가 많고 외국 특허청마다 문서의 명칭이 서로 달라 그동안 필요한 문서를 쉽게 조회하기 어렵다는 지적이 있었다. 

앞으로는 특허에 관한 전문지식이 없는 일반인도 특허심사내용과 직접 관련된 의견제출통지서, 거절결정서 등 주요 문서를 빠르고 정확하게 조회할 수 있게 된다.

심사문서 원문 일괄 저장 기능도 새롭게 추가되었다. 기존에는 한번 조회한 특허 심사정보를 다시 조회하려면 OPD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심사문서들을 다시 검색해야만 했지만 앞으로는 사용자의 PC에 필요한 문서들을 저장해 놓고 언제든지 열람할 수 있게 된다.

특허심사와 관련된 절차가 진행될 때마다 이를 즉시 알려주는 RSS 알림 기능도 OPD에 추가되었다. RSS는 인터넷 홈페이지 등에 새로운 글이 작성되거나 변경사항이 발생하게 되면 이를 신속하게 사용자에게 알려주는 기술이다. RSS 알림기능을 활용하면 새로운 특허 심사절차 진행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매번OPD 홈페이지를 방문하는 번거로움을 줄일 수 있게 된다.

특허청 문삼섭 정보고객지원국장은 “이번 OPD 서비스의 기능 개선으로 우리 국민들이 보다 손쉽게 해외 심사정보에 접근할 수 있게 될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우리 국민과 기업의 글로벌 특허 확보 전략을 지원할 수 있도록 해외 심사정보 제공을 계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익재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