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중문화 대중문화
신아영, ‘19禁’ 아영이?…무슨 사연?
(사진= 방송화면)

방송인 신아영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쏠렸다.

신아영은 지난 2015년 방송된 SBS 스포츠채널 ‘야구앤더시티’에서 MC를 맡아 활약했다.

당시 신아영은 가수 홍진영, 아나운서 정순주 등과 식사 도중 돌발 발언을 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신아영은 오이고추의 생김새를 보고 “고추가 왜 이렇게 커”라고 말하더니 돌연 혼자 웃기 시작해 얼굴이 빨갛게 달아올랐다.

이에 홍진영은 “이거 오이고추야. 고추 중에 제일 큰 고추”라고 말했고, 신아영은 “저런 고추 처음봤다. 그런데 뭐가 다 이렇게 야하냐”며 박장대소했다.

그러자 홍진영은 “머릿 속에 온통 야한 생각밖에 없냐”며 “이제부터 아영이가 아니라 야영이라고 불러야겠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서수민 기자  viewerscokr@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