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중문화 대중문화
"다시 시작된 신랑의 나무사랑"…김정은, 남편과 찍은 사진 보니
(사진= 김정은 SNS)

김정은이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남편을 언급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 김정은은 남편과의 결혼 생활을 솔직히 밝히는 것은 물론 가족과 있었던 에피소드도 가감 없이 말해 눈길을 끌었다. 

김정은은 지난해 4월 결혼했다. 3년여 넘는 교제 끝에 부부의 인연을 맺게 됐으며, 당시 가족과 지인들만 초대한 채 결혼식을 올렸다.

최근 그녀는 자신의 SNS에 "다시 시작된 신랑의 나무사랑 #나무성애자"란 애정 가득한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분홍빛 조명이 화려하게 켜진 나무를 배경으로 김정은과 남편이 포즈 취한 사진이다. 남편의 얼굴은 곰돌이 모양 스티커로 가렸다. 

김정은은 검정색 미니 원피스 차림으로 빨간색 가방을 매치해 세련된 스타일이다. 남편과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며 행복한 미소를 짓는 모습이 담겼다.

이를 본 팬들은 "행복하세요", "언니 좋아보여요" "여신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서수민 기자  viewerscokr@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