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중문화 대중문화
13일의 금요일, 매번 ‘이효리’ 언급...대체 왜?
사진=더블유코리아 인스타그램

13일의 금요일이 돌아올 때마다 이효리가 언급되며 궁금증을 사고 있다.

지난 2012년 이효리의 트위터에는 “오늘은 13일의 금요일이라서 가슴 큰 여자는 샤워하지 말라는 트윗을 봤어요. 언니 부디 조심하세요”라는 팬의 메시지가 게재됐다.

해당 메시지는 공포영화 ‘13일의 금요일’에서 글래머의 여배우들이 샤워 중에 죽임을 당하는 것을 암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효리는 이에 대해 “흠 조심해야겠군”이라고 반응해 보는 이를 폭소케 했다.

한편 13일의 금요일 유래를 찾아보면, 이날은 서양에서는 불길한 날로 꼽힌다. 이유는 골고다 언덕에서 예수가 죽은 날이라고 알려져 왔기 때문이다. 곧 예수 그리스도가 처형당한 날이 13일의 금요일이었고 12사도와 예수를 합하면 13이 된다는 것이다.

 

정지오 기자  hik82433@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