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게임즈, '대항해시대 오리진' CBT 개시...올드팬들 끌어모을까
상태바
라인게임즈, '대항해시대 오리진' CBT 개시...올드팬들 끌어모을까
  • 박금재 기자
  • 승인 2021.01.28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스트 참가로 게임 내 다양한 콘텐츠 사전 체험 가능
라인게임즈가 '대항해시대 오리진' CBT를 시작한다.
라인게임즈가 '대항해시대 오리진' CBT를 시작한다.

라인게임즈가 '대항해시대 오리진'을 통해 시리즈의 오래된 팬들과 신규 팬들을 함께 끌어모으는 데 힘을 쏟는다.

라인게임즈 주식회사(라인게임즈, 대표 김민규)는 28일 자사가 서비스 예정인 오픈월드 MMORPG ‘대항해시대 오리진’의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테스트는 ‘대항해시대 오리진’을 대중에 공개한 뒤 처음 치뤄지는 CBT로, 지난해 11월부터 진행된 사전 예약을 통해 모집된 안드로이드OS 유저 1만5천 명(선착순 1만 명, 추첨 인원 5천 명)을 대상으로 오는 2월4일까지 8일간 실시된다.

테스트 참가자들은 세밀하게 구현된 대양과 주요 지역 항구에서 진행되는 다양한 게임 콘텐츠를 사전 체험해볼 수 있으며, 플레이를 통해 ‘대항해시대II’의 감동을 담은 칸노 요코(菅野よう子) 작곡의 원작 BGM과 함께 새롭게 제작된 오케스트라 BGM 등을 즐길 수 있다.

라인게임즈는 이번 테스트를 통해 얻어진 유저 피드백을 바탕으로 추가 개발을 진행, 금년 중 ‘대항해시대 오리진’을 모바일 및 PC(Steam) 멀티 플랫폼으로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대항해시대 오리진’은 주식회사 모티프(대표 이득규)와 주식회사 코에이테크모게임스(본사 일본 카나가와현 요코하마시, 대표 코이누마 히사시)가 공동 개발을 진행, 1990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코에이테크모게임스의 ‘대항해시대’ 시리즈 중 ‘대항해시대II’, ‘대항해시대 외전’을 원작으로 삼고 있다.

또한 전 세계에서 수집된 빅데이터를 활용해 풍향, 풍속, 조류 등을 실제 데이터 기반으로 구축하였으며, 철저한 고증 연구와 언리얼엔진4를 활용한 고품질 그래픽을 바탕으로 16세기 중세시대 배경의 주요 항구와 다양한 형태의 함선을 재현하였다.

‘대항해시대 오리진’에 대한 보다 자세한 게임 정보 및 CBT에 필요한 게임 가이드 등은 게임 공식카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금재 기자  gamey@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