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 신용점수제 시행 맞춰 '신용조회' 개편
상태바
카카오페이, 신용점수제 시행 맞춰 '신용조회' 개편
  • 박종훈 기자
  • 승인 2020.12.29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부터 서비스 개편, 백분율∙날씨 아이콘 등 편의성 높여
사진 = 카카오페이 제공
사진 = 카카오페이 제공

 

카카오페이(대표 류영준)가 내년부터 시행되는 신용점수제에 맞춰 ‘신용조회’ 서비스를 새롭게 개편했다. 

현재 신용조회 서비스를 이용 중인 1000만 사용자들에게 더욱 편리하고 유용한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

카카오페이는 제휴 신용평가사인 KCB와 협력해 28일부터 신용점수 제도를 도입했다. 

현재 신용조회 서비스에 들어오면 신용점수제에 맞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서비스 UI도 달라졌다. 

신용등급 변동 그래프 대신 신용점수와 함께 백분율 기준을 제공해 사용자들이 평균 대비 자신의 신용도를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신용점수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대출, 카드 사용 정도를 날씨 아이콘으로 나타내 더욱 직관적으로 알 수 있도록 했으며, 대출∙카드∙보증∙연체 내역과 사용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금융 상식 정보를 제공해 신용관리를 지원한다.

한편 신용조회 서비스의 누적 가입자 수는 지난 15일 기준으로 1000만명을 돌파했다.

이는 작년 12월 대비 233%나 증가한 것으로, 카카오페이 사용자 3500만명 중 약 1/3에 해당한다. 

작년 8월에 출시한 신용조회 서비스는 카카오톡 안에서 편리하게 자신의 신용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강점을 기반으로 출시 한 달 만에 가입자 100만명을 달성한 이후 10월 중순 200만명, 올해 1월 초 300만명을 돌파하는 등 빠른 속도로 성장해 왔다.

카카오페이는 “신용점수는 금융 서비스의 폭을 넓히는 데 반드시 필요한 기본 데이터”라며 “내년 시행되는 신용점수제에 맞춰 사용자들이 카카오페이를 통해 본인의 신용점수를 더욱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종훈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