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리바트, 홈퍼니싱 전문 라이브 커머스 채널 선보인다
상태바
현대리바트, 홈퍼니싱 전문 라이브 커머스 채널 선보인다
  • 김지우 기자
  • 승인 2020.12.15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바트몰 내 ‘리바트LIVE’ 운영 
-윌리엄스소노마 등 온라인 전용 브랜드 제품 디자인·기능 선보여
현대리바트는 리바트몰에 라이브 커머스 채널 ‘리바트LIVE’를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사진=현대리바트]

현대리바트가 온라인 가구 시장 공략을 위해 홈퍼니싱 전문 ‘라이브 커머스’를 선보인다. 라이브 커머스란 실시간 온라인 방송으로 제품을 소개하고 판매하는 방식으로 시청자와 실시간 소통이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소비가 확대되면서 최근 가구업계에서 새로운 판매 채널로 주목받고 있다.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토탈 인테리어 기업 현대리바트는 리뉴얼 오픈한 리바트몰에 라이브 커머스 채널 ‘리바트LIVE’를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국내 가구 및 인테리어 업계에서 자체 라이브 커머스 채널을 구축한 것은 현대리바트가 처음이다. ‘리바트LIVE’는 매주 화요일 오후 7시에 1시간 동안 리바트몰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윌리엄스 소노마(프리미엄 키친 홈퍼니싱), 리바트 온라인(가정용 가구), 리바트 하움(소호형 사무 가구) 등 현대리바트가 판매하는 전 제품이 대상이다. 또한 기존 홈쇼핑과 유사한 형태의 판매 방송 외에 가구 신제품 론칭쇼, 쿠킹 클래스와 같은 새로운 콘텐츠도 함께 선보일 계획이다. 

앞서 현대리바트는 지난 6월부터 자체 라이브 커머스 채널 구축을 위해 라이브 커머스 전담팀을 꾸려 미디어 커머스 전문 스타트업과 손잡고 시범 방송을 진행해왔다. 또한 사내에 직원을 대상으로 전문 교육 과정인 ‘리빙 크리에이터’을 운영 중이다.

현대리바트 관계자는 “지난 6월부터 네이버 등 다양한 라이브 커머스 플랫폼을 통해 10여 차례 시범 방송을 진행했는데, 누적 시청자 수가 13만명에 달하는 등 고객들 반응이 기대 이상으로 좋았다"며 “앞으로 리바트 라이브 운영을 통해 온라인 전용 브랜드(리바트 온라인) 제품과 윌리엄스 소노마 제품의 차별화된 기능·디자인을 소비자들에게 적극 알려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대리바트는 이번 자체 라이브 커머스 채널 론칭을 통해 초기 단계인 국내 홈퍼니싱 라이브 커머스 시장을 선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내년부터 ‘리바트LIVE’ 방송 횟수를 주 2~3회까지 확대하고, 방송 플랫폼도 리바트몰 외에 현대H몰, 유튜브, 소스 라이브 등 다양한 미디어 커머스 플랫폼으로 늘려나간다는 방침이다. 

방송 종료된 라이브커머스 영상들도 검색과 다시 보기 기능을 적용해 고객들이 누구나 편리하게 정보를 접할 수 있도록 영상 데이터 베이스(DB)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최창헌 현대리바트 온라인팀장은 “라이브 커머스를 통해 기존 이미지와 설명으로 전달하기 어려웠던 홈퍼니싱 제품의 복합적인 기능과 세부적인 디자인 등을 소비자에게 효과적으로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쇼핑 편의를 도울 수 있는 다양한 온라인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지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