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코로나와 추위에 지친 이웃에 따뜻한 손길 전해
상태바
서울대병원, 코로나와 추위에 지친 이웃에 따뜻한 손길 전해
  • 김의철 기자
  • 승인 2020.12.14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쪽방주민, 결식어르신, 미혼모시설에 후원 물품 전달
서울대병원이 원각사와 등대교회 등에 겨울 점퍼를 전달했다. [사진=서울대병원]

서울대병원(병원장 김연수)이 어려운 이웃에 두툼한 겨울 점퍼와 도배비 등을 전달해 따뜻한 겨울을 선물했다.

서울대병원은 ‘원각사 노인무료급식소’, ‘등대교회’에 겨울 점퍼 총 450장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로 더 큰 어려움을 겪는 결식어르신과 동대문 인근 쪽방주민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또한, 마포구에 위치한 미혼모자 기본생활시설인 ‘마포애란원’에는 생활관 도배비, 냉장고와 청소기를 후원하는 등 주거환경 개선을 지원했다.

서울대병원은 이영술 후원인의 기부로 문을 연 SNUH 착한가게 수익금과 병원 후원금으로 지난 2014년부터 7년째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연수 병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국민 모두가 힘든 시기지만, 사회 전반적으로 따뜻한 기부도 이어지고 있다”며 “서울대병원도 여러 따뜻한 손길을 본받아 코로나와 추위에 지친 이웃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의철 기자  re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