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삼다수, 미국위생협회 재인증 성공
상태바
제주삼다수, 미국위생협회 재인증 성공
  • 김지우 기자
  • 승인 2020.12.14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8년 취득 후 13년 동안 인증 유지
제주삼다수가 [사진=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

제주삼다수를 생산·판매하고 있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김정학)는 미국위생협회의(NSF)의 불시 심사에서 합격점을 받아 협회 인증을 갱신하는데 성공했다고 14일 밝혔다.

미국위생협회(NSF)는 세계적으로 권위를 인정받는 먹는 물 관련 품질인증기관으로, 생산 이전 단계부터 사후 관리까지 전 과정에 대해 국제적인 기준을 토대로 한 엄격한 평가로 정평이 나 있다.

제주삼다수는 지난 2008년 처음으로 NSF 인증을 취득한 후 현재까지 유지하고 있다.

앞서 제주삼다수는 원부자재 입고부터 제품 출하의 전 공정에서의 품질 안정성을 확보하고 있음을 인정받아 식품 공급 사슬 전반에 대해 평가받는 국제식품안전표준 중 하나인 ‘FSSC 22000’의 최신 버전(V5) 인증도 획득했다.

한편, 제주삼다수는 미국식품의약청(FDA), 미국위생협회(NSF) 및 일본 후생성 일본식품분석센터(JFRL) 등 국제 공인기관에 매년 수질분석을 의뢰해 수질 안전성을 확보하고 있다. 

올해도 미국 FDA 375항목, 미국 NSF 196항목, 일본 JFRL 45항목을 통과함으로써 국제적인 수질 기준에 부합할 뿐만 아니라 수질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청정 제주의 자산인 제주삼다수는 엄격한 품질관리와 국내외 인증 등을 통해 시장 리더로서의 자부심과 명성을 지켜내고 있다”며 “끊임없는 혁신 노력으로 글로벌 브랜드로 거듭날 수 있도록 공사 임직원 모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지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