족발 쥐, 자작극 가능성?…배달음식 업체에서 포착된 '쥐'
상태바
족발 쥐, 자작극 가능성?…배달음식 업체에서 포착된 '쥐'
  • 정지오 기자
  • 승인 2020.12.01 2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캡처)
(사진=MBC 캡처)

배달시킨 족발에서 살아있는 쥐가 나와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1일 MBC에 따르면 직장인들이 야식으로 시킨 족발에서 살아있는 쥐가 튀어나와 이를 배달업체에 항의했다.

배달업체 측은 책임을 지겠다고 밝혔지만 쥐가 포장 용기안에 들어간 영문은 모르겠다는 입장을 취했다.

해당 족발 업체 본사는 가맹점과 얘기를 하라는 입장을 보이며 자작극의 가능성도 제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MBC 취재진이 해당 업장을 찾아갔다. 사장과 인터뷰 도중 가게 안에 쥐가 출몰하는 모습이 포착돼 충격이 더해지고 있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