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SK이노베이션, 폐플라스틱 재생유 고도화·활용 위한 업무협약
상태바
중부발전-SK이노베이션, 폐플라스틱 재생유 고도화·활용 위한 업무협약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0.12.01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김호빈 한국중부발전 기술안전본부장, 정인보 SK이노베이션 SV추진단장, 이인 에코인에너지 대표. [사진=중부발전]
왼쪽부터 김호빈 한국중부발전 기술안전본부장, 정인보 SK이노베이션 SV추진단장, 이인 에코인에너지 대표. [사진=중부발전]

한국중부발전은 1일 SK이노베이션, 에코인에너지와 코로나19 이후 크게 증가한 폐플라스틱 쓰레기 대란 해결을 위한 ‘폐플라스틱 재생유 고도화와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이노베이션은 폐플라스틱 재생유 관련 연구와 고도화를 위한 투자, 인적자원을 제공한다. 중부발전은 폐플라스틱 재생유 발전산업 활용성 검토와 직접구매, 판로확대를 지원할 예정이다. 소셜벤처기업 에코인에너지는 폐플라스틱의 친환경적 처리와 효율적인 자원화를 위한 기술·장비를 개발하고, 생산물의 원활한 시장보급을 위한 고품질화를 추진한다.

현재 소셜벤처기업 에코인에너지가 개발하고 있는 상용화 설비는 폐플라스틱 쓰레기를 1기당 1일 약 5톤 처리해 최대 80%, 약 4톤을 감축하고 약 3톤의 친환경 재생유를 생산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설치 소요공간이 적어 전국의 쓰레기 처리업체들이 빠르게 도입할 수 있어 심각한 문제로 대두하고 있는 폐플라스틱 쓰레기 처리 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중부발전은 발전소 기동시 사용하는 유류를 재생유로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해외사업장이 있는 인도네시아 등을 우선 타겟으로 국제적인 환경문제 해결에도 뛰어든다는 계획이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상호 신뢰와 합의를 바탕으로 사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서 국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창완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