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견 못 이겨 결심한 결혼, 김현영 전 남편 이혼하던 날까지 충격적 행동
상태바
편견 못 이겨 결심한 결혼, 김현영 전 남편 이혼하던 날까지 충격적 행동
  • 정지오 기자
  • 승인 2020.11.26 2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EBS 캡처)
(사진=EBS 캡처)

 

코미디언 김현영이 사기 결혼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26일 김현영의 이혼 이유가 화제가 됐다. 이날 김현영은 EBS '파란만장'에 출연해 전 남편을 언급했다. 

김현영은 결혼 3개월만에 차압을 당하며 2년간 별거 끝에 이혼에 합의했다. 이혼 후 김현영은 한 방송에 출연해 "이혼하는 날 법원에 전 남편이 주민등록증을 안 가져왔더다"라며 "오토바이 택배를 시켰는데 택배비마저 나에게 내라고 했다"라고 말하며 실망감을 보였다. 

김현영은 결혼 후 남편의 보증을 섰다가 전재산을 잃었다고 밝히며 "재산이 20억이면 빚이 40억인 사람"이라고 한탄했다.

그러면서 결혼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 노처녀라는 주위 시선 때문에 마흔 살 전에는 결혼을 해야겠다는 생각이었다고 말했다. 나이에 쫓겨 급히 결혼한 것이 후회된다고 덧붙였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