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라이프생명, ‘360Health 앱 2.0’ 출시···AI기능 확장해 식단과 운동관리까지
상태바
메트라이프생명, ‘360Health 앱 2.0’ 출시···AI기능 확장해 식단과 운동관리까지
  • 윤덕제 기자
  • 승인 2020.11.25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메트라이프생명]

 

메트라이프생명(사장 송영록)은 기존 모바일 건강관리 앱(app)의 AI 기능을 확장해 식단은 물론 운동관리까지 가능한 ‘360Health 앱 2.0’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 앱을 통해 건강상태를 체크하고 AI 분석을 통한 다양한 건강증진 솔루션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보다 빠르고 간편하게 헬스케어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360Health 앱 2.0’에서 새롭게 추가된 핵심기능은 AI를 활용한 개인 맞춤형 식단 추천과 운동 추천 기능이다. 음식을 촬영하면 AI가 칼로리와 영양성분 등을 즉시 분석해 개인의 건강상태에 비춰 적절한 식단인지를 평가해 준다. 또, 촬영된 식단 정보는 AI가 계속 기록∙저장해 주간 및 월간 단위로 AI헬스리포트에 반영하고, 개인 맞춤형 식단 추천 등 식생활 개선을 위한 코칭을 제공한다.

더 나은 운동습관을 기를 수 있는 솔루션도 제공한다. AI는 사용자의 운동 빈도, 운동 시간, 운동 강도, 운동 형태 등을 파악해 어떤 부분이 부족하고 과한지를 분석한다. 이를 토대로 개인별로 최적의 유산소 운동과 근력 운동을 추천하고 전문 트레이너의 효과적인 운동법을 알려준다. 앱을 통해 운동 이력을 주기적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운동으로 소모된 칼로리, 자극을 받는 근육 부위 등도 알 수 있다.

송영록 메트라이프생명 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헬스케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만큼 건강관리를 실천하기 위한 솔루션의 역할이 중요해졌다”며 “이번 업그레이드로 AI를 통해 개개인에게 적합한 식단과 운동을 추천해 줌으로써 효율적인 건강관리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메트라이프생명이 지난 9월 출시한 모바일 건강관리 솔루션 ‘360Health 앱’은 사용자가 신체정보, 식습관 및 운동생활 정보 등을 입력하고, 핸드폰 카메라 렌즈로 혈관건강을 체크하면, 비만지수, 대사질환 위험도, 심혈관 건강 위험도, 영양 및 운동 점수 등을 분석한 AI헬스리포트를 매주 제공한다. AI헬스리포트에는 건강 점수뿐만 아니라 영양 및 운동 처방과 함께 필요한 헬스케어서비스 추천이 포함된다. 현재 출시 3개월만에 누적다운로드 수 5만회를 경신하며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질병 예방부터 조기진단, 치료 후 사후관리까지 종합적인 솔루션을 제공하는 ‘360Health’ 서비스에 손쉽게 접근할 수 있는 기능도 갖췄다. 대형병원 진료예약 및 명의안내, 건강∙심리상담, 건강검진 예약대행 및 우대, 약물 유전체 검사, 유전자 검사 우대, 해외 의료지원 등 라이프사이클별 다양한 헬스케어서비스를 간편하게 신청할 수 있다.

한편, 메트라이프생명은 ‘360Health 2.0’ 출시를 기념해 12월 31일까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페이지에서 이벤트 응모 후 앱을 다운로드 받으면 추첨을 통해 무선청소기, 커피머신, 웨어러블 디바이스, 상품권 등 푸짐한 선물을 증정한다. 또, AI헬스리포트 체험만 해도 선착순 100명에게 도넛 모바일 상품권을 지급한다.

윤덕제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