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후조리원' 차태현 8학군에서 키운 엄마 최수민, 속사정 있었나
상태바
'산후조리원' 차태현 8학군에서 키운 엄마 최수민, 속사정 있었나
  • 정지오 기자
  • 승인 2020.11.24 2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캡처)
(사진=tvN 캡처)

차태현 엄마 최수민과 차태현이 드라마 '산후조리원'에 동반 출연했다.

24일 방송된 tvN '산후조리원'에서는 차태현이 극중 최수민의 아들로 등장, 색다른 즐거움을 전했다. 

차태현은 산후조리원 원장에게 최수민의 이상 행동을 언급하며 이해해달라고 부탁했다. 후에 이를 듣게 된 최수민이 크게 감동했다. 

차태현은 8학군에서 성장을 한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된 바 있다. 이에 차태현은 한 인터뷰에서 "가세가 기울어 온 식구가 큰아버지 댁에 얹혀 살게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큰아버지가 8학군 공무원이었는데 방송에서는 8학군에서 성장을 했다고 나오더라"라고 말했다.

이후 차태현은 드라마 '해바라기' 출연 후 CF 모델로 발탁되며 광고료로 가족의 빚을 갚았다고 덧붙였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