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DN, AR 기반 지하시설물 관리 솔루션 출품
상태바
한전KDN, AR 기반 지하시설물 관리 솔루션 출품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0.11.24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KDN 나주 본사. [사진=한전KDN]
한전KDN 나주 본사. [사진=한전KDN]

한전KDN이 11월 24일~12월 3일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2020 정부혁신 박람회'에 참가한다.

이번 박람회는 사회적가치, 디지털서비스, 참여와 협력, 지역혁신 등 4가지 주제로 구성됐다. 한전KDN은 디지털서비스 분야에 ‘증강현실(AR)과 위치정보를 활용한 지하시설물 안전관리 솔루션을’ 출품했다.

한전KDN이 출품한 혁신사례는 증강현실과 자체개발 위성항법시스템(GNSS)을 적용한 솔루션으로 도로 밑에 매장된 지하시설물의 설비정보를 전력설비 빅데이터와 실시간으로 연계했다. 이를 작업자가 소지한 태블릿이나 스마트폰과 같은 디지털기기에 표시함으로써 일상 예방점검과 안전사고 발생시 신속하고 효율적인 대응이 가능하며 국민들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생활을 제공할 수 있는 기술이다.

한전KDN은 이 솔루션을 올해 한전 지중송전현장 전력설비와 차세대 모바일 전력관리시스템에 적용했다. 발전소 관내 지하시설물관리에도 도입을 추진 중으로 부산 에코델타스마트시티의 지하시설물관리 기초 컨설팅 자료로도 활용해 여러 지방자치단체에서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한전KDN은 전력분야에서 더 나아가 상·하수도, 통신, 난방, 가스 등 제반 지하시설물 관리에도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박성철 한전KDN 사장은 “앞으로도디지털 기술혁신으로 국민 누구나 편리하고 안전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창완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