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반변성·망막색소변성 원인? 송승환 실명 위기, 현재 상태 전해
상태바
황반변성·망막색소변성 원인? 송승환 실명 위기, 현재 상태 전해
  • 정지오 기자
  • 승인 2020.11.21 0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N 캡처)
(사진=MBN 캡처)

송승환이 실명 위기에 대해 설명했다. 

20일 방송된 MBN '인생앨범-예스터데이'에서는 배우 송승환이 출연해 현재 시력 상태를 언급했다. 

송승환은 평창 겨울올림픽 개·폐막식을 화려하게 구성해 찬사를 받았다. 하지만 그후 시력이 급격하게 안 좋아져 실명 위기가 찾아오기도 했다. 

"올림픽을 끝내고 시력이 안좋아졌다. 원인을 모른다"라고 설명하며 "스트레스 때문인지 유전 때문인지 모르겠다"라고 전했다. 송승환은 황반변성·망막색소변성 진단을 받았다. 당시 의사는 "평생 실명할 수도 있다"라는 진단을 내리기도 했지만 현재 시력 저하는 멈춘 상태다. 

송승환은 "시력이 안 좋아지기 시작하더니 빠른 속도로 나빠졌다"라며 "현재 정확히 얼굴은 안 보이지만 형체는 보인다"라며 걱정해준 이들에게 감사함을 표했다. 

한편 송승환은 1957년 생으로 올해 나이 64세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