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기술공사, 위기청소년 일자리 지원 나서
상태바
가스기술공사, 위기청소년 일자리 지원 나서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0.11.17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가스기술공사가 16일 대전 본사에서 가치플러스 사회적협동조합과 'KOGAS-Tech on-at risk Youth' 협약을 체결하고 제1기 운영에 들어갔다. [사진=가스기술공사]
한국가스기술공사가 16일 대전 본사에서 가치플러스 사회적협동조합과 'KOGAS-Tech on-at risk Youth' 협약을 체결하고 제1기 운영에 들어갔다. [사진=가스기술공사]

한국가스기술공사가 16일 대전 본사에서 가치플러스 사회적협동조합과 'KOGAS-Tech on-at risk Youth' 협약을 체결하고 제1기 운영에 들어갔다.

KOGAS-Tech on at-risk Youth는 대전시 거주 위기청소년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해 사회경험을 쌓고 새로운 진로를 모색할 수 있도록 가스기술공사가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가스기술공사는 내년 상반기까지 임직원 급여반납분 9000만원을 지원해 3개월씩 3기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협약을 체결한 가치플러스 사회적협동조합은 대전청소년교육문화센터와 협업으로 청소년들의 일자리를 주선하고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지원을 하게된다. 공공기관과 사회적협동조합이 협업으로 위기청소년에게 직접 일자리를 지원한 사례는 가스기술공사가 최초이다.

가스기술공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더해가는 가운데 일자리 지원을 기획하게 됐다"며 "이번 프로그램으로 위기청소년들이 사회에 관심을 갖고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되고, 노동의 댓가를 얻는 동시에 삶의 보람을 얻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서창완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