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금융소비자보호부문 양평군 자매결연마을 일손돕기 실시
상태바
NH농협은행, 금융소비자보호부문 양평군 자매결연마을 일손돕기 실시
  • 김지우 기자
  • 승인 2020.11.03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일 경기도 양평군 청운면 다대리에서 임직원들이 김장무 수확 작업을 돕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행장 손병환)은 금융소비자보호부문 임직원 봉사단이 지난 2일 경기도 양평군 청운면 다대리에 위치한 자매결연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3일 밝혔다.

임직원 봉사단은 일손부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찾아 가을 김장무 수확 작업을 돕고, 주변 환경미화 작업을 했다고 은행 측은 전했다.

강문철 금융소비자보호총괄책임자(CCO)는 “코로나 19로 외국인 노동자의 출입국이 어려워짐에 따라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도움이 되고자 일손돕기에 참여하게 됐다”며 “농협은행은 지역사회의 동반자로서 앞으로도 농촌사회에 도움이 되는 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NH농협은행은 수확철을 맞아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돕기 위해 전사적으로 릴레이 일손돕기를 실시하고 있다.

 

김지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