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3분기 역대 최대 실적...매출액 전년동기比 105.17%↑
상태바
한국테크놀로지, 3분기 역대 최대 실적...매출액 전년동기比 105.17%↑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0.11.02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테크놀로지(대표 신용구, 이병길)는 올 3분기 연결 매출 약 816억원, 영업이익 약 19억원 등 역대 3분기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2일 밝혔다.

한국테크놀로지는 3분기 전년동기대비 105.17% 증가한 816억1800만원의 매출액과 영업이익 19억2200만원으로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누적 매출액은 2230억6500만원으로, 영업이익 53억9900만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의 지속적인 수주와 신규 기술 개발, 총판을 맡고 있는 샤오미 스마트폰이 이동통신사 오프라인 매장에 진출하는 등의 호재가 겹친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테크놀로지는 올 상반기 연결 매출 1415억원 영업이익 34억원, 당기순이익 32억원을 달성하면서 흑자전환을 달성한 데다 3분기 역대급 호실적을 달성해 연간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할 것으로 관측된다.

투자업계 한 관계자는 “4분기에 매출이 집중되는 업계 특성을 고려하면 한국테크놀로지의 실적 확대 폭이 더욱 커질 수 있다”라는 전망을 내놨다.

신용구 한국테크놀로지 대표는 “샤오미 사업의 성장과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의 수주 선전이 전체 실적을 향상시켰다”라며 “4분기에는 더욱 좋은 실적이 기대돼 창사 이래 최대 실적 달성이 가능하리라고 본다”라고 밝혔다.

특히 “샤오미폰의 이동통신사 매장판매가 본격적으로 시작됐고, 자동차 전장사업 등에서도 긍정적인 수출 협의가 진행되고 있다. 건설에서도 국가 SOC 예산이 크게 늘어나는 등 긍정적이다”라며 “정부의 디지털 뉴딜 정책에 필요한 건설과 IT를 융합한 스마트건설 분야와 수리조선소 사업도 속도 있게 추진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김명현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