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산업기술원, 이동식 유해화학물질 처리장치 개발로 우수과제 선정
상태바
환경산업기술원, 이동식 유해화학물질 처리장치 개발로 우수과제 선정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0.10.30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식 유해화학물질 장치. [사진=환경산업기술원]
이동식 유해화학물질 장치. [사진=환경산업기술원]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화학사고대응을 위해 개발한 장치가 우수과제로 선정됐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제2회 재난안전 연구개발 우수성과 공모전'에서 평화엔지니어링의 ‘이동식 유해화학물질 처리장치’가 우수과제로 선정돼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30일 발표했다.

이번 장치는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의 화학사고대응 환경기술개발사업으로 2년 동안 개발됐다. 이 장치는 작업장 내에서 유해화학가스 유출 시 신속하게 가스를 포집하고 현장에서 산화·중화 처리해 안전하게 배기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화학사고 발생 시 초동 대응이 가능하도록 하는 장치다.

이 장치는 다양한 규격으로 제작이 가능해 대규모 화학사고 뿐만 아니라 중·소규모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화학사고에도 활용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아울러, 대당 10억원인 고가의 외산장비를 사용하고 있는 국내 방재센터·소방서의 재난 방재장비를 대체해 외산장비의 국산화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유제철 환경산업기술원장은 “화학사고 대응 분야 장치 국산화와 환경안전 산업 활성화를 위해 앞으로도 국내 중소기업의 연구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서창완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