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아 딸 누구? 흑화 시작되나, 김순옥 작가 주의 조치 받았던 장면은
상태바
이지아 딸 누구? 흑화 시작되나, 김순옥 작가 주의 조치 받았던 장면은
  • 정지오 기자
  • 승인 2020.10.27 2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캡처)
(사진=SBS 캡처)

드라마 '펜트하우스'를 집필한 작가에 궁금증이 쏟아졌다. 

27일 방송된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는 다소 불편한 장면이 연이서 방등장하며 시청자들이 작가에 대한 궁금증을 더했다.

드라마 '펜트하우스' 집필자는 작가 김순옥이다. 앞서 집필한 드라마 '황후의 품격'이 주의 조치를 받으며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해당 드라마에서는 임신 중 성폭행을 당하는 모습과 시멘트에 사람을 생매장하는 등의 장면이 방송돼 비난이 쇄도했다.

이후 김순옥 작가의 이름이 국민청원까지 오르며 자격을 박탈해 달라는 글이 등장하기도 했다. 이후 방통위는 "과도한 폭력 묘사 및 선정적 장면에 대한 지적에도 15세 이상 시청가 등급으로 방송했다"라며 '황후의 품격' 측에 주의 조치를 내린 바 있다.

한편 시청자들은 김순옥 작가의 작품에서는 여주인공이 흑화를 하며 본격적인 이야기가 전개된다는 점을 특징으로 꼽았다. 그러면서 이지아의 딸이 수학과외선생님이라며 이지아가 이를 알게되며 흑화가 시작될 것이라고 추측했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