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청 나이, 파경 맞은 진짜 이유 공개 "母, 만17세 임신"
상태바
김청 나이, 파경 맞은 진짜 이유 공개 "母, 만17세 임신"
  • 정지오 기자
  • 승인 2020.10.26 2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조선 캡처)
(사진=TV조선 캡처)

김청 나이에 시선이 모아졌다. 김청은 1962년생으로 올해 나이 59세이다. 

26일 방송된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김청이 60대를 앞두고 남다른 감회를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청은 "정리할 사람이 없어 감사하다"라며 파경 이후 결혼을 하지 않은 것을 언급했다. 김청은 1998년 12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식 후 신혼여행을 떠났으나 3일 만에 파경을 맞았다.

이후 김청은 파경의 진짜 이유를 전했다. "남자의 어머니가 저에게 아버지가 없다는 것을 알고 눈빛이 달라졌다"라며 "남자에게 못 되게 굴었고 결국 헤어졌다"라고 밝혔다. 이후 재혼에 대한 생각은 없다고 밝혔다.

김청의 어머니는 미혼모로 만17세 나이에 김청을 임신했다. 양가의 반대에도 어머니는 김청을 낳았다. 그러다 김청이 태어난 지 100일 만에 아버지가 교통사고를 당해 세상을 떠난 것으로 전해졌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