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최철호 女후배 폭행 CCTV 공개되자, 여자 배우 행동은?
상태바
배우 최철호 女후배 폭행 CCTV 공개되자, 여자 배우 행동은?
  • 정지오 기자
  • 승인 2020.10.22 2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N 캡처)
(사진=MBN 캡처)

배우 최철호의 근황이 공개됐다.

22일 방송된 MBN '특종세상'에서는 배우 최철호가 룸메이트와 원룸에서 생활하고 있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최철호는 택배 회사에서 근무하는 일상을 공개하며 "룸메이트와는 야간 하차일하며 만난 사이다"라고 설명했다.

최철호는 10년 만의 방송 출연을 망설였지만 자신의 상황을 공개하게 된 배경에 룸메이트의 역할이 컸다고 말했다. 최철호가 "룸메이트가 열심히 사는 모습인데 미화가 되는 게 아니라면 다 내려놓고 방송을 해보는 것도 나쁠 것 같지 않다고 했다"라며 "가장으로서 절박한 마음이 컸다. 가식적이지 않은 그대로의 모습이 방송을 통해 (보이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10년 전 후배를 폭행했던 사건을 언급했다. "10년 전 기자에게 전화가 왔을 때 그런일 없다고 말한게 가장 후회스럽다"라고 반성했다. 이어 "모든 일에는 대가가 따른다는 것을 배웠다"라고 덧붙였다.

지난 2010년 최철호는 드라마 촬영을 마치고 함께 출연중인 동료와 여자후배와 함께 술을 마신 후 말싸움이 벌어졌고 여자후배를 길거리에서 폭행했다. 사건 보도 당시 최철호는 폭행을 부인했으나 최철호의 폭행 장면이 담긴 CCTV가 포착되며 더욱 큰 비난을 받아야 했다. 

당시 최철호와 드라마에 출연했던 여배우들이 피해자로 언급됐고 지목된 여배우들은 피해자가 아니라며 선을 그었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