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 취약계층 겨울나기 위한 온세상 나눔 캠페인
상태바
신협, 취약계층 겨울나기 위한 온세상 나눔 캠페인
  • 황동현 기자
  • 승인 2020.10.21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0월 14일(수)부터 한달 간, 7,000여 가구에 난방‧방한용품 전달
- 2015년부터 총 30,439가정에 연탄 112만 장 및 난방용품 40,593개 지원

신협사회공헌재단(이사장 김윤식, 이하 신협)은 한파 취약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10월 14일부터 11월 13일까지 한달간 ‘신협 온세상 나눔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캠페인 기간 동안 전국 628개 신협은 약 7,000여 취약계층 가구 및 사회복지시설 등에 이불, 전기요, 연탄 등 각종 난방용품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164개 신협에서는 생활용품 및 식료품 등을 담은 5,500개의 ‘어부바 박스’를 각 지역 내 도움이 필요한 소외계층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캠페인의 일환으로 지난 20일, 대전 유성구 소재 신협중앙연수원에서 재단 임직원이 ‘어부바 박스’ 50개를 제작해 대전광역시 노인복지관에 전달하며 의미를 더했다.

지난 10월 14일부터 한 달간 신협사회공헌재단은 취약계층 가정에 난방․방한용품을 전달하는 ‘신협 온세상 나눔캠페인’을 개최한다. (사진=신협 제공)

김윤식 이사장은 “온세상 나눔 캠페인은 신협 임직원이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을 직접 발굴하여 따뜻함을 나누는 신협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이라며 “신협은 앞으로도 한파 취약계층과 같이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지원하는 다양한 지역사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신협의 ‘온세상 나눔 캠페인’은 지난 2015년 신협사회공헌재단 창립총회 1주년을 기념하여 전국 195개 신협이 연탄 55만 장을 나누면서 시작됐다. 이후 조합원 및 지역사회에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을 신협 임직원들이 직접 발굴하여 필요한 난방용품을 전달하는 신협의 대표 연말 나눔 행사로 발전해 왔다. 신협은 지난해까지 취약계층 3만 439가정에 연탄 112만 장 및 난방용품 4만 593개를 전달했다.

신협의 ‘온세상 나눔캠페인’은 캠페인 기간 동안 온라인 기부포털 ‘네이버 해피빈 굿액션’을 통해 만날 수 있으며, 한파 취약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보내는데 도움 될 수 있는 아이디어 등을 댓글로 남기면 해피빈 기부콩 1개를 지급해 네티즌들도 함께 기부에 참여할 수 있다. 

 

황동현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