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볼전문기업 세인트나인, 멀티 퍼트라인 도입한 신제품 골프볼 W, X 출시
상태바
골프볼전문기업 세인트나인, 멀티 퍼트라인 도입한 신제품 골프볼 W, X 출시
  • 안성찬 골프전문기자
  • 승인 2020.10.16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리미엄 골프볼 전문기업 세인트나인이 멀티 퍼트라인을 도입한 신제품 2가지를 출시한다. 

세인트나인 W는 내구성이 좋은 설린 커버를 사용하면서 단점일 수 있는 컨트롤을 향상시킨 3피스 화이트볼이다. 세인트나인 볼 최초로 멀티 퍼팅라인(3줄)을 도입해 그린에서의 퍼팅력 향상에 도움을 주고, 미들 아이언 샷과 그린 주변에서의 쇼트게임 퍼포먼스를 원하는 골퍼에게 적합할 것으로 보인다. 

세인트나인 X는 짧은 비거리가 약점인 아마추어 골퍼에게 적합한 고반발 3피스 화이트볼이다. 기존 336개의 딤플에서 324개 딤플로 변경되면서 탄도는 높아지고 고반발 ND-BR 소재를 적용하여 더욱 강력해진 코어가 더 향상된 비거리를 보여준다.

신제품 출시 기념으로 공식 대리점에서 세인트나인 W, X 로고볼을 주문하거나 골프장에서 1더즌을 구매하는 고객에 한해서 1+1 양말 증정 이벤트도 함께 실시한다.

 

안성찬 골프전문기자  golf@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