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통상자원부 산하 기관 중 서부발전·전력거래소 대졸 신입 초봉 '1위'...한수원 평균연봉 9500만원
상태바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기관 중 서부발전·전력거래소 대졸 신입 초봉 '1위'...한수원 평균연봉 9500만원
  • 박근우 기자
  • 승인 2020.10.02 2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서부발전·한국전력거래소, 대졸 신입사원 초봉 4500만원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공공기관 가운데 대졸 초임이 가장 많은 기관은 한국서부발전과 한국전력거래소인 것으로 나타났다.

임직원 평균연봉이 가장 높은 곳은 한국수력원자력이었다.

2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 소속 국민의힘 이주환 의원이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한국서부발전과 한국전력거래소는 대졸 신입사원 초봉이 4천500만원으로 산하 공공기관 가운데 가장 높았다.

이어 한국가스공사(4천400만원), 한국산업단지공단(4천350만원), 한국무역보험공사(4천300만원) 순으로 뒤를 이었다.

올해 신입사원 채용이 없었던 기관을 제외한 산업부 산하 공공기관 신입사원 평균연봉은 3천400만원이었다.

한국수력원자력 본사

임직원 1인당 평균연봉이 가장 높은 기관은 한국수력원자력(9천500만원)이었다. 이어 한국남부발전(9천300만원), 한국서부발전(9천200만원), 한국남동발전(9천100만원) 순이었다.

이주환 의원은 "공공기관은 높은 연봉뿐 아니라 안정적 처우로 취업준비생의 '꿈의 직장'"이라며 "대한민국 산업·무역·발전 분야에서 사명감으로 갖고 신뢰받는 모범기관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전했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