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소프트, 나사 우주선 제작 등 홀로렌즈 2 활용 사례 발표
상태바
마이크로소프트, 나사 우주선 제작 등 홀로렌즈 2 활용 사례 발표
  • 김지우 기자
  • 승인 2020.09.25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달 착륙 프로젝트 우주선 조립에 홀로렌즈 투입… 발생 오류 전무하고 시간·비용은 절감
리모트 어시스트, 팀즈 등과 결합해 안전하고 효율적인 협업 시너지 창출
임페리얼 컬리지 헬스케어, 벤츠 등 다양한 산업군서 원격 생산성 증대

마이크로소프트가 연례 컨퍼런스인 ‘이그나이트(Ignite) 2020’에서 미국 연방항공우주국(NASA)을 포함해 제조, 헬스케어 등 다양한 산업군에서의 홀로렌즈2 (HoloLens 2) 활용 사례를 발표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해 공개된 홀로렌즈 2는 혼합현실은 현실 공간을 차단하는 가상현실(VR)이나 가상 정보를 현실 공간에 표시하는 증강현실(AR)과 달리 현실 공간에 가상 정보를 더해 상호작용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홀로렌즈 2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웨어러블 홀로그래픽 컴퓨터로, 스마트폰이나 PC에 연결할 필요 없이 편안하고 몰입감 있는 혼합현실(MR) 경험을 제공한다.

이번 이그나이트에서는 세계 1위 방산기업 록히드 마틴(Lockheed Martin)이 2024년을 목표로 추진 중인 나사의 달 착륙 아르테미스 프로젝트(Artemis) 임무를 수행할 유인 우주선 오리온(Orion) 조립에도 홀로렌즈 2를 사용한 케이스가 공유됐다.

록히드 마틴은 2017년부터 지난 2년 여간 홀로렌즈를 통해 발생한 오류가 전무했으며, 작업에 투입되는 시간과 비용도 절감됐다고 보고했다.

홀로렌즈는 부품이 어떻게 결합되는지에 대한 애니메이션부터 볼트 체결 토크 값을 위한 엔지니어링 도면까지 우주선 제작에 필요한 모든 내용을 시각화해 작업 편의성을 크게 높여준다.

또한 조립의 모든 단계를 음성으로 안내해주고 우주선 승무원 모듈에 설치될 4개의 좌석 부분에는 홀로그램 설명서를 겹쳐 띄워, 종이 설명서나 태블릿 화면 등의 도움 없이 작업이 가능하도록 했다.

특히 정확한 측정이 필요한 반복 수작업과 데이터 오버헤드(overhead)를 처리하는데 소요되는 시간이 홀로렌즈를 통해 약 90% 절감됐다. 예를 들어 우주선이 지구 대기권에 재진입할 때 비행사들을 안전하게 하는 열 차폐 장치 조립 등의 중요한 작업은 설명서가 30lb(약 13.6kg) 상당의 서류작업을 진행해야 할 만큼 복잡한데, 홀로렌즈를 이용하면 서류작업을 위해 작업을 중단할 필요가 없어 작업 시간을 크게 절감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우주선 제작을 위해 5만 7천 개 이상의 고정 장치 위치를 정확히 파악해야 하는데, 록히드 마틴은 홀로렌즈를 통해 8시간 걸리던 작업을 45분 만에 마칠 수 있었다. 또 고정 장치를 설치하는데 투입되는 노동 비용은 개당 약 38달러 절약했다.

이 홀로렌즈 전용 애플리케이션인 다이나믹스 365 리모트 어시스트는 현장에 직접 가지 않고도 상황을 파악하고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리모트 어시스트는 서로 다른 물리적 위치에 있는 사람들이 공유된 혼합현실 환경에서 함께 일할 수 있도록 한다. 우주선, 비행기, 트럭 등을 조립하는 일선 작업자가 하드웨어 설치 지점에서 장애물을 발견하면, 다른 방이나 도시의 엔지니어가 작업자의 홀로렌즈를 통해 정확한 문제와 해결 방법에 대해 조언해준다.

영국 임페리얼 칼리지 헬스케어 NHS 트러스트는 코로나19 환자를 치료 중인 의료팀은 홀로렌즈2, 리모트 어시스트, 팀즈(Microsoft Teams) 등을 통해 바이러스에 대한 잠재적 노출을 최소화하고 있다.

리모트 어시스트가 탑재된 홀로렌즈를 착용한 의사가 환자를 직접 치료하면서 팀즈로 실시간 영상을 전송했다. 다른 공간에 있는 팀원들이 안전한 거리를 유지하며 의료 협업을 원활히 할 수 있었다.

미국 메르세데스-벤츠는 홀로렌즈2를 사용해 대리점의 정비사들이 차량을 보다 빠르고 효율적으로 수리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리모트 어시스트를 통해 사내 원격전문가와 네트워크를 통해 실시간으로 문제를 해결이 가능했다.

홀로렌즈는 현재 이탈리아, 스위스, 홍콩, 대만 등 15개국에서 구매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홀로렌즈 2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지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