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년 전 배드신 지문 논란? '커피프린스 1호점' 공유 윤은혜 나이 차이는
상태바
13년 전 배드신 지문 논란? '커피프린스 1호점' 공유 윤은혜 나이 차이는
  • 정지오 기자
  • 승인 2020.09.24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캡처)
(사진=MBC 캡처)

2007년 방영된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의 주역들이 추억을 나눴다.

24일 방송된 MBC 다큐플렉스 '청춘다큐 다시 스물 - 커피프린스 편'에는 '커피프린스 1호점'의 주인공 공유, 윤은혜, 채정안, 이선균 등이 출연해 13년 전 드라마를 다시보기 했다. 

윤은혜와 공유는 '커피프린스 1호점'을 함께보며 이야기를 나눴다. 그 중 당시로서는 파격적이었던 배드신 장면이 나오자 민망하다며 어색해했다.

드라마 속 적극적인 윤은혜의 모습에 공유는 "진취적인 여성이야. 수동적이지 않아"라며 농담을 던졌다. 윤은혜는 얼굴을 가리며 부끄러워 했다.

이어 공유는 "윤은혜가 내 티셔츠를 올렸다. 지문에 없는 행동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윤은혜는 "지문에 있는 행동이 어디있었느냐"라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공유는 1979년생으로 올해 나이 42세이며 윤은혜는 1984년생으로 올해 나이 37세이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