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한가위 맞아 비대면 나눔봉사 앞장
상태바
중부발전, 한가위 맞아 비대면 나눔봉사 앞장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0.09.24 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성준 한국중부발전사회가치추진실장(왼쪽)이 23일 취약계층을 위한 농수산물 꾸러미를 전달했다. [사진=중부발전]
조성준 한국중부발전사회가치추진실장(왼쪽)이 23일 취약계층을 위한 농수산물 꾸러미를 전달했다. [사진=중부발전]

한국중부발전 사내 사회봉사단은 추석 명절을 맞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취약계층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15~29일을 ‘추석맞이 행복나눔주간’으로 정하고, 전사적인 비대면 나눔봉사를 펼친다.

중부발전 사회봉사단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곤경에 처한 장애인, 독거노인 등 지역의 소외된 이웃과 침체된 재래시장 활성화를 위해 타 기관과의 협업을 통한 비대면 방식의 다각적인 봉사활동을 추진해 약 3억4000만원 상당의 물품과 성금을 전달한다.

먼저 사회봉사단은 23일 보령노인종합복지관과의 협업을 통해 장애인, 취약계층, 노인 등 100여 가구에 지역 전통시장에서 구매한 농수산물 꾸러미를 전달했다.

서천건설본부 사회봉사단은 발전소 주변 24개 농어촌 마을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마스크 25만장을 지원하고, 지역 취약계층 300가구에 김장김치를 전달했다.

보령과 신보령발전본부 사회봉사단은 발전소 주변지역 196개 가구에 대한 방역을 시행하고 취약계층에 대한 지역농산물을 지원했다.

인천발전본부 사회봉사단은 급식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아동 200여명에게 식료품 키트를 지원하고 전통시장 방역지원을 실시한다.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심각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주민들에게 이번 나눔봉사가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창완 기자  science@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