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젠 'R2M', 게임 운영정책 개정 및 세분화하며 비정상 계정 제재 조치 강화
상태바
웹젠 'R2M', 게임 운영정책 개정 및 세분화하며 비정상 계정 제재 조치 강화
  • 김민희 게임전문기자
  • 승인 2020.09.16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웹젠(대표 김태영)이 신작 모바일 MMORPG 'R2M'의 원활하고 공정한 게임 환경 조성을 위한 조치에 나선다.

웹젠은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게임을 이용하는 회원들의 계정을 집중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적발 시 제재 수위를 단계적으로 높이고 나아가 게임 플레이가 불가능한 계정 정지 제재를 적용한다.

현재 타인의 게임 이용을 저해하는 '비정상 게임 이용자 제재'가 9차까지 진행되었고, '게임내 거래소' 출시 이후 비정상적인 방식으로 재화를 획득하거나 앱 마켓 환불 정책을 악용하는 계정을 제재하는 '비정상 거래 이용자 제재'가 2차까지 진행돼, 총 4만 3천여개가 넘는 계정에 제재 조치가 진행되었다.

건강한 게임 환경 조성에는 게임 이용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제보가 중요한 역할을 차지한다. 웹젠은 'R2M' 공식 커뮤니티의 '문의/신고' 게시판을 통해 접수된 제보도 철저히 조사하고 있다.

웹젠은 비정상 게임/거래 이용자뿐만 아니라 버그/오류와 불량 이용자 신고 등 온전한 게임 이용을 저해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 모니터링하고 있다.

또한 10월 8일(목)부터 시행되는 게임 운영정책 개정을 통해 운영정책이 세분화된다. 웹젠은 운영 정책을 개정하고 단속을 강화해 공정한 게임이용을 저해하는 행위에 대해 더 면밀하게 검토하고 이에 상응하는 조치를 진행하기 위해 전념할 계획이다.

김민희 게임전문기자  gamey@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