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문화재단, DMZ 문화예술삼매경 ‘Re : MAKER’ 고성 프로젝트 참여 작가 모집...10월6일까지
상태바
강원문화재단, DMZ 문화예술삼매경 ‘Re : MAKER’ 고성 프로젝트 참여 작가 모집...10월6일까지
  • 박근우 기자
  • 승인 2020.09.15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성군 현내면 명파리 ‘DMZ비치하우스’를 새로운 예술거점 공간으로 조성

- 미디어아트 및 ART ROOM 조성에 총 2억 7천만 원 투입

강원문화재단(대표이사 김필국)이 고성군 지역에서 진행한 <DMZ 문화예술삼매경 ‘Re : MAKER’ 고성(예술감독 홍경한)> 프로젝트에 참여할 작가를 10월 6일까지 모집한다.

<DMZ 문화예술삼매경 ‘Re : MAKER’>는 문화예술을 통해 한반도 DMZ 지역을 새로운 이미지로 개선하기 위한 프로젝트다. 사업지는 강원도 고성군과 철원군으로, 평화‧생태‧미래를 주제로 랜드마크 및 아트하우스 조성, 아트투어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계획되어 있다.

이 중 고성군은 현내면 명파리에 있는‘DMZ비치하우스’를 예술가들의 신선한 아이디어와 개성 있는 작품을 통해 아트호텔로 탈바꿈시킬 예정이다.

고성 현장 모습

이에 강원문화재단에서는 ‘DMZ 비치하우스’ 건축물 내‧외부를 예술적인 시각으로 변모시킬 작가를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건물 외부에 투사될 미디어아트 콘텐츠와 8개의 건물 내부 객실을 독창적인 작품화하는 아트 룸(ART ROOM) 조성 등 2개 분야이다. 참여 작가들에겐 각각 1천만원(미디어아트)을 지원하고, ART ROOM 조성에는 2억 6천만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고성 장민현 큐레이터는 “<DMZ 문화예술삼매경 Re: MAKER> 프로젝트를 통해 군사적 이미지가 강한 고성지역을 예술거점화하여 어디서도 볼 수 없는 예술의 향기 가득한 공간으로 조성할 것이다”고 밝혔다. 특히 버려진 건축물에 예술을 입혀 생명을 불어넣는 국내 최초의 아트호텔이라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신청 방법은 모집지원서와 포트폴리오를 준비하여 강원문화재단 교류협력팀으로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강원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작가모집 설명회가 25일 오후 1시 춘천 베어스호텔에서 개최된다. 관심 있는 작가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DMZ 문화예술삼매경 ‘Re : MAKER’ 

<DMZ 문화예술삼매경 ‘Re : MAKER’>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강원도·경기도·인천광역시가 협력하여 추진 중인 광역연계사업 <DMZ 문화예술삼매경>에 강원도만의 성격을 반영한 사업명이다. 여기서‘Re: MAKER’는 새로운 시대, 새로운 가치, 새로운 의미를 창조하는 사람을 뜻한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