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민, 포장·배달에 친환경 용기 이용 확대
상태바
배민, 포장·배달에 친환경 용기 이용 확대
  • 양현석 기자
  • 승인 2020.09.04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민상회서 일부 친환경 용기 일반 제품보다 저렴하게 공급
배민상회가 지난해 선보인 친환경 비닐 봉투. 쓰고 버려도 180일이면 자연상태로 돌아간다.
배민상회가 지난해 선보인 친환경 비닐 봉투. 쓰고 버려도 180일이면 자연상태로 돌아간다.

 

배달 앱 '배달의민족'이 포장·배달 주문 증가에 따른 친환경 대책을 내놨다. 

배민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9일부터 22일까지 2주간 배민상회의 친환경 포장용기 일부 품목을 20% 할인된 가격으로 공급한다고 4일 밝혔다. 

배민 측은 이번 할인으로 일부 친환경 제품의 경우 가격이 일반 제품보다도 저렴해져 환경보호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에 할인 공급하는 포장용기는 친환경 탕용기, 비닐, 아이스컵 등 모두 20개 제품이다. 우아한형제들의 식자재 및 배달 비품 쇼핑몰 배민상회는 이들 제품을 20% 할인가에 구입할 수 있는 쿠폰을 배민상회 사이트를 통해 식당업주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식당 업주들은 이 쿠폰을 이용해 9~15일에는 친환경 비닐과 카페컵, 16~22일에는 친환경 탕용기와 카페컵을 할인가에 구입할 수 있다.

배민상회의 친환경 제품은 대부분 옥수수 추출물 같은 천연물 첨가 소재로 만들어져, 180일이면 생분해돼 자연상태로 돌아간다. 이들 제품은 배민이 친환경 제품 개발 전문 중소기업과 협업해 만들었다.

배민상회 측은 식당업주들이 환경보호에 적극 동참하도록 파격 할인율을 책정했다. 이번 할인으로 친환경 탕용기와 일부 친환경 비닐의 경우 일반 제품 보다 값이 오히려 싸진다.

우아한형제들 김범준 대표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배달, 포장 수요 증가로 일회용 포장 용기 사용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환경보호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이번 친환경 포장 용기 할인 공급을 진행했다”며 “장기적으로는 사장님들께서 가격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는 친환경 포장 용기를 다양하게 개발, 보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할인은 오는 6일 ‘자원순환의 날’을 맞아 의미를 더했다. ‘자원순환의 날’은 2009년 환경부와 한국폐기물협회가 공동으로 지구 환경 보호의 필요성과 자원 재활용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제정했다. 배달의민족은 지난 1일부터 자원순환의 날을 맞아 환경 보호를 위한 분리배출 방법을 알리는 고객참여형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배달의민족은 지난해 초부터 정부의 환경보호 노력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지난해 4월에는 배민 앱 주문 창에 일회용 수저, 포크의 수령 여부를 고객이 직접 선택할 수 있는 기능을 도입했다. 지난해 5~6월에는 친환경 코팅(PLA) 소재를 쓴 친환경 종이 용기 '지구를 생각하는 마음으로’ 제품군과 PLA 비닐 봉투 ‘맛있게 먹으면 0칼로리’를 선보인 바 있다. 

현재 배민상회는 탕용기, 면용기, 도시락용기, 비닐봉투 등 15종 62개의 친환경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양현석 기자  market@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