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로펀딩, 소상공인 매출 실시간 지급 상품 론칭
상태바
헬로펀딩, 소상공인 매출 실시간 지급 상품 론칭
  • 박종훈 기자
  • 승인 2020.09.03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 실시간 선정산 서비스···소상공인 현금 확보에 기여
사진 = 헬로펀딩 제공
사진 = 헬로펀딩 제공

 

P2P금융기업 헬로펀딩(대표 채영민)이 소상공인의 신용카드 매출을 기존 정산 주기와 상관없이 매출 발생 이후 3분이내 현금으로 즉시 출금 가능한 ‘소상공인 실시간 지급 서비스’ 상품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이는 소상공인이 자금을 필요로 할 때 언제든지 출금 할 수 있게 정산 시기를 실시간으로 앞당긴 국내 최초 실시간 선지급 서비스 상품이다.

이번 상품의 큰 특징은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이 카드매출을 실시간으로 즉시 정산 받을 수 있게 하여 소상공인들의 자금사정에 숨통을 트이게 하는 데 있다. 

실제 소상공인들은 신용카드 매출을 정산 받는데 2일~10일 이상 소요돼 자금계획, 물품구입, 재고 유지 등의 효율적 관리에 어려움이 있다. 

또한 매출 시기와 정산 시기에 차이가 있어 자금 운용의 어려움과 함께 최저임금인상, 임대료 인상, 원가상승 등으로 인해 사업운영비가 증가해 대응력이 취약한 소상공인들은 일반 사금융 또는 고금리의 대출을 통해 사업을 지속해 나가고 있는게 현실이다.

2019년에 발표된 통계청의 ‘가계금융복지조사’ 자료를 살펴보면 소상공인 총 대출금 중 담보대출을 이용한 대출이 2011년 35.6%에서 2019년 48.4%로 12.8%p 이상 증가했다.

또한 신용대출은 대부분 사업자금을 마련하기 위한 용도로 2011년 58.8%에서 2019년 66.3%로 7.5%p 증가한 것으로 파악된다.

헬로펀딩은 이러한 소상공인의 금융애로를 해결하기 위하여 헬로페이 소상공인확정매출 선지급 서비스를 개발했으며, 매출 발생 즉시 입금해주면서 자금 유동성확보에 크게 기여하고 금융비용 또한 적정한 중금리 대출로 진행하고 있어 실질적으로 소상공인의 자금운용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또한 대출 사용시 신용도에 영향이 가지 않으면서 사용한 기간만큼 사용료를 지불하면 되는 합리적 시스템도 구축했다.

이는 소상공인들의 현금 유동성 확보와 합리적인 금리제공으로 원금 상환부담을 줄이고, 불법추심 등으로부터 해방시키는 등 일거삼득(一擧三得)의 효과를 누리는 서비스로 평가받고 있다.

헬로펀딩 김동일 미래금융팀장은 “실시간 소상공인 매출채권 투자상품이 이미 특허 등록된 서비스로 국내 최초로 실시하는 선정산시스템이다”라며 “이번 상품은 대출자뿐만 아니라 단기 대출상품에 투자가 가능하여 투자자는 확실한 복리 효과로 투자수익을 얻을 수 있다”라고 밝혔다.

박종훈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