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운 부산 음식점 다녀간 방문자 "16일 보건소 코로나 검사해야"
상태바
여운 부산 음식점 다녀간 방문자 "16일 보건소 코로나 검사해야"
  • 서이수 기자
  • 승인 2020.08.27 2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부산진구청 홈페이지
출처=부산진구청 홈페이지

 

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여운 음식점이 화두에 올랐다. 

부산진구청 측은 해당 음식점을 지난 16일 오후 8시 45분부터 오후 10시 6분 사이에 다녀간 방문자가 있다면 보건소 방문 검사를 당부했다. 이 음식점은 서전로10번길 31-5, 2층에 위치해있다. 

현재 해당 음식점은 소독조치가 완료됐다. 이곳을 방문한 확진자는 강남구 확진자 관련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진구청은 이날 여운 음식점 외에도 지난 16일부터 23일 사이에 가야스파벨리24 1층부터 6층을 다녀간 방문자가 있다면 보건소 방문 검사를 당부하기도 했다. 

서이수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