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수환경산업체 12곳 지정… 녹색 유망기업 육성
상태바
우수환경산업체 12곳 지정… 녹색 유망기업 육성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0.08.26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환경산업체 로고. [사진=한국환경산업기술원]
우수환경산업체 로고. [사진=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2020년 우수환경산업체’로 유천엔바이로 등 12개 환경기업을 지정했다.

2012년부터 시작한 우수환경산업체 지정제도는 사업실적과 기술력이 뛰어나 해외 환경시장에서 성장 잠재력이 큰 기업을 지정해 ‘대한민국 환경분야 국가대표’ 기업으로 육성한다는 취지로 운영된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 중 유천엔바이로, 피피아이평화, 쓰리에이씨, 이엔드디, 덕산실업, 아이케이 등 6개사는 2014년 또는 2015년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이후 5년의 유효기간이 지난 뒤 심의를 거쳐 올해 우수환경산업체로 재지정됐다.

그린텍아이엔씨, 대양엔바이오, 더오포, 플라즈마텍, 세라컴, 엔에스브이 등 6개사는 이번에 새롭게 선정됐다.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기업은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으로부터 홍보 활동, 금융·수출 역량 강화 등 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원을 받는다.

올해 지정된 기업은 판로개척을 위한 기술·제품 모형과 기업 홍보영상 제작, 해외진출 관련 행사 참가비용 등을 지원받게 된다. 이밖에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서 수행하는 환경기술 개발, 정책자금 융자, 해외진출 지원 사업 등에 신청하면 선정 심사과정에서 가점을 받을 수 있다.

지금까지 총 101개사가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됐으며, 이번에 지정된 12개 기업을 포함해 올해 기준으로 우수환경산업체는 총 53개사다.

2012~2019년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89개 기업의 지정 이전 년도와 다음 년도의 기업실적 변화를 분석한 결과, 매출은 평균 319억 원에서 395억 원으로 24% 증가했고, 고용은 86명에서 96명으로 12%, 영업이익은 19.7억 원에서 23.3억 원으로 18% 증가했다.

유제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우수환경산업체 지정제도로 우수한 환경기업이 기업가치 1조 원 이상의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서창완 기자  science@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