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추어 최강자 샷 대결, 송암배 18-20일 대구CC
상태바
아마추어 최강자 샷 대결, 송암배 18-20일 대구CC
  • 안성찬 골프전문기자
  • 승인 2020.08.07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송암배 시상식. 사진=KGA
지난해 송암배 시상식. 사진=KGA

국가대표 선발 평가전을 겸한 국내 최고 권위와 최대 규모의 아마추어골프의 대제전인 제27회 송암배 아마추어골프선수권대회가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대구 컨트리클럽 중· 동코스(파72ㆍ6709미터)에서 펼쳐진다. 코로나로 인해 4일 경기가 3일로 축소됐다.

송암재단에서 주최하고 대한골프협회(KGA)에서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국내 아마추어 4대 메이저 대회로 꼽힌다.

출전선수는 현 국가대표와 상비군, 각 시·도 대표선수 등 아마추어선수 약 180여명이 출전한다. 입상자는 순은컵과 장학금 및 부상이 수여되며, 데일리베스트, 코스레코드, 홀인원 기록자에게도 특별상이 수여된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감염 위험 요인을 차단하기 위해 선수들과 최소한의 대회 진행 관계자 외에는 코스 진입이 불가하다. 갤러리 및 학부형들의 출입을 차단하고, 대회장 소독 및 발열체크 등 철저한 방역대책으로 안전하게 개최된다.

출전 선수 중 전년도 남자부 우승자인 국가대표 배용준 선수와 여자부 우승자인 국가대표 이정현 선수도 출전하여 2연패에 도전한다. 특히 코로나19로 상반기 대부분의 대회가 취소되는 가운데, 하반기 개최되는 국가대표 선발전을 겸한 대한골프협회 아마추어대회로 선수들의 기량을 펼칠 기회로 큰 활약이 기대된다. 국가대표 남자 5명, 여자 4명, 상비군 남자 16명, 여자 9명이 출전한다.

대구CC를 탄생시킨 고(故) 송암 우제봉(前 대구CC 명예회장)선생의 한국골프계 발전과 골프보급에 기여한 공로를 기리기 위해 대구·경북 경제인들이 뜻을 모아 창설했다. 송암배는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국내 최초의 순수 골프장학재단인 재단법인 송암(이사장 우기정) 법인설립 인가를 받고 故 송암 우제봉(前 대구C.C 명예회장)선생의 호를 따 1994년부터 대구컨트리클럽에서 매년 개최하고 있다.

이 대회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통산 25승 박세리, 8승 김미현, 6승 유소연과 고진영, 세계 최초 골든 커리어 그랜드 슬램 기록한 박인비, 김효주, 박성현과 KLPGA 조아연, 최혜진, 박현경, 장하나 그리고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안병훈, 노승열, 김시우, 배상문, 한국프로골프(KPGA)투어 김대현, 서요섭 등 최정상급 선수들이 거쳐 간 스타산실의 대표적인 아마추어골프대회로 세계적인 스타들을 배출했다.

안성찬 골프전문기자  golf@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