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SK텔레콤 시니어 특화 AI 서비스 '누구 오팔' 광고 모델 등장...3일 유튜브 통해 첫 공개
상태바
송가인, SK텔레콤 시니어 특화 AI 서비스 '누구 오팔' 광고 모델 등장...3일 유튜브 통해 첫 공개
  • 박근우 기자
  • 승인 2020.08.01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기 트로트 가수 송가인과 함께 온라인 광고 제작… SKT유튜브 통해 시청 가능
- 두뇌체조 ∙ 건강박사 ∙ 금영노래방 등 시니어 고객을 위한 핵심 서비스 모아 구성
- 사용이 쉬운 음성 UX 통해 시니어 고객의 생활의 질 향상을 돕고자 마련
- 시니어 특화 음성인식 및 음성합성 모델 적용으로 쉽고 편안한 음성 서비스 가능

'트롯여제' 가수 송가인이 SK텔레콤 시니어 특화 AI서비스 '누구 오팔(NUGU opal)'의 광고 모델로 나서 첫 영상이 오는 3일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5G 시대 시니어 고객의 건강하고 즐거운 삶을 지원하는 서비스 ‘누구 오팔’을 출시했다.

누구 오팔은 시니어 고객을 위한 다양한 특화 서비스를 묶어 구성한 유료 서비스로, 누구 디바이스(누구, 누구 캔들, 누구 미니, Btv AI셋톱박스 등)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이번 출시를 맞아 트로트가수 송가인을 누구 오팔의 모델로 선정, 여러 특화 기능을 유머러스하게 풀어낸 광고 영상을 제작했다. 

해당 영상은 8월 3일부터 SK텔레콤 공식 유튜브에서 시청할 수 있다.

가수 송가인이 등장한 '누구 오팔' 광고 모습

SK텔레콤 이현아 AI서비스단장은 "시니어에 최적화된 인공지능 서비스 ‘누구 오팔’이 어르신들의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SK텔레콤의 AI기술을 통해 사용자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송가인은 지난해 연말 개최된 미식행사 ‘테이블(Table)’ 이벤트에 초대돼 큰 관심을 받았다. '테이블'은 SK텔레콤이 T멤버십 고객과 만 30년 이상 이동통신 가입고객을 초청해 호텔 식사 및 공연 관람 기회를 제공하는 행사다.

SK텔레콤은 디지털 소외계층인 시니어 고객이 음성UX로 좀 더 쉽게 인공지능을 사용하고, 이를 통해 생활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누구 오팔’ 서비스를 마련했다.

누구 오팔은 ▲투약알림 ▲일정알림 ▲생활알림 ▲두뇌체조 ▲건강박사 ▲이용통계 ▲금영노래방 등 시니어 고객의 생활에 필요한 서비스로 구성돼 있다.

시니어 고객은 두뇌체조∙건강박사 등의 서비스로 치매를 예방하고 유용한 건강 정보를 얻을 수 있으며, 알림 서비스를 통해 투약이나 병원 방문 등 잊기 쉬운 일정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일정 기간 시니어 고객이 누구 오팔을 사용하지 않으면 자동으로 보호자에게 알려주며, 응급 상황에서 ‘아리아 살려줘’ 등의 간단한 명령으로 SOS 알림을 보낼 수 있는 등 시니어 고객의 안전을 위한 기능도 마련돼 있다.

SK텔레콤은 시니어 고객이 좀 더 편안하게 누구 오팔을 이용할 수 있도록 시니어 특화 음성인식∙음성합성 모델을 적용했다.

해당 음성 모델은 누구 오팔 이용 시 자동으로 작동하며, 단어∙속도 등 시니어 고객의 언어 사용 특성에 맞춰 좀 더 쉽고 편안한 음성 서비스를 제공한다.

누구 오팔은 월 5,500원(부가세포함)에 제공되며, 가입 후 첫 3개월은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누구 오팔의 사용을 원하는 고객은 이용하는 이동통신사 상관없이 누구앱에서 ‘NUGU opal’ 이용권을 구입하면 된다. SK텔레콤 고객은 티월드(Tworld) 오프라인 매장이나 티월드 홈페이지∙앱을 통해 부가서비스로도 가입 가능하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