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금한이야기Y' 이목사 "연예기획사 음해"vs피해 남성 “허벅지 올려 비볐다”
상태바
'궁금한이야기Y' 이목사 "연예기획사 음해"vs피해 남성 “허벅지 올려 비볐다”
  • 서이수 기자
  • 승인 2020.07.31 2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SBS '궁금한이야기Y'
출처=SBS '궁금한이야기Y'

 

'궁금한이야기Y'에서 다뤄진 연예기획사 대표 겸 목사인 이목사의 성추문이 화두에 올랐다. 

목사이자 연예기획사 대표인 이목사의성추문 사건은 31일 방송된 SBS ‘궁금한 이야기Y’ 제작진이 다뤄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궁금한이야기Y' 이목사는 자신을 연예기획사 대표라며 청년 신도들에게 접근, 성추행을 일삼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 피해자 남성은 이날 방송에서 “끔찍했다”며 “허벅지를 올려 비볐다”고 당시의 정황을 어렵게 털어놨다. 

특히 이 목사는 30년간 다수의 신도들을 대상으로 성추행, 성폭행까지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이 크게 불거지자, 목사는 성적인 의미가 없었다며 친해지고 싶었을 뿐이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들이 엔터테이먼트 계약을 해주지 않아 음해하는 것이다는 입장과 함께 명예훼손을 넣겠다고 전했다. 

서이수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