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미산교 위험 수위 도달에 하수구 역류까지…상가 파고든 오물
상태바
전주 미산교 위험 수위 도달에 하수구 역류까지…상가 파고든 오물
  • 서수민 기자
  • 승인 2020.07.30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전북 전주시 전주천 미산교 일대에 홍수로 인한 큰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30일 전주시와 영산강홍수통제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50분부터 미산교 일대에 홍수주의보가 내려진 상황이다.

오전 10시 미산교 일대 수위는 3미터를 넘어섰고 경보 기준인 4미터까지도 빠르게 도달할 모양새다.

갑작스럽게 많은 비가 쏟아지면서 빗물을 감당하지 못한 하수구 물들이 역류하기도 하는 등 피해도 속출했다. 역류한 하수구 물은 도로와 주변 상가를 파고들어 덮쳤다.

한편 이날 대전에서도 호우로 인해 아파트가 침수돼 2명이 숨지는 등 전국 곳곳에서 호우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서수민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