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투어, 코로나19로 인해 한화클래식 등 3대 대회 취소
상태바
KLPGA투어, 코로나19로 인해 한화클래식 등 3대 대회 취소
  • 안성찬 골프전문기자
  • 승인 2020.07.29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5월 코로나19 사태이후 처음으로 대회를 치른 KLPGA 챔피언십. 사진=KLPGA 박준석 포토​
​지난 5월 코로나19 사태이후 처음으로 대회를 치른 KLPGA 챔피언십. 사진=KLPGA 박준석 포토​

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어렵게 시작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가 하반기에 3개나 없어진다. 

하이원리조트 여자오픈, 한화 클래식 2020, 올포유-레노마 챔피언십이 대회 취소를 결정했다.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ㆍ회장 김상열)가 29일 8월 20일부터 예정된 하이원리조트 여자오픈, 8월 27일 예정된 시즌 두 번째 메이저대회인 한화 클래식, 9월 10일 열릴 예정이었던 올포유-레노마 챔피언십 2020의 대회가 취소됐다고 밝혔다.

KLPGA는 “타이틀 스폰서인 하이원리조트, 한화솔루션㈜, ㈜한성에프아이와 함께 대회 개최에 관한 논의를 거듭한 결과, 스폰서의 사정에 따라 위와 같은 결정을 하게 됐다”면서 “올해 개최가 취소된 이 세 개의 대회는 2021년에 순연 개최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KLPGA투어는 지난 5월 무관중으로 코로나19 사태이후 전 세계 최초로 KLPGA 챔피언십을 성공적으로 개최해 눈길을 끌었다. 이후 8개 대회를 치르고 이번주에는 제주도에서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를 개최한다. 

안성찬 골프전문기자  golf@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