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불 문의 이어지는 공단기 전한길 카페, 공식 입장 발표에 '충격'
상태바
환불 문의 이어지는 공단기 전한길 카페, 공식 입장 발표에 '충격'
  • 정지오 기자
  • 승인 2020.07.20 2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전한길 카페 캡처)
(사진=전한길 카페 캡처)

한국사 전한길 강사가 자신의 카페를 통해 ST(공단기)를 떠나 메가스터디 공무원에서 강의를 시작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20일 오후 9시 전한길 강사는 "오늘부터 ST를 떠난다"라고 알리며 수험생에게 미안하다는 입장을 덧붙였다. 

전한길 강사는 "9급/소방/경찰 수험생분들께는 2021년 시험을 위한 7월 개강에 임박해서, 그리고 제 2차 경찰시험과 7급을 준비하는 수험생분들께는 9월 시험을 앞두고 있는 상황에서 이렇게 급하게 알리게 되어서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라며 양해를 구했다. 

그러면서 "ST에서 전한길 교재와 강의 서비스 마무리를 끝까지 잘 해주리라 믿고 별도의 안내 공지가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라고 언급했다. 

이에 전한길 강사를 믿고 ST에서 수강료를 지불했던 수험생들은 댓글을 통해 환불에 대한 문의를 이어가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전한길 강사가 8년 동안 함께 했던 ST에서 떠난 이유에 대해서도 여러 추측이 이어지고 있다. 수험생들 사이에서 화제가 된 만큼 현재 실시간 검색어에도 전한길 강사의 이름이 오르며 화제가 되고 있다. 

한편 한국사 전한길 강사의 수입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 없다. 전한길 강사는 설민석 강사와 어깨를 나란히 하는 스타강사로 꼽히는 만큼 연간 수익이 억대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