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골프장경영協, 골프장 안전수칙 포스터 배포
상태바
한국골프장경영協, 골프장 안전수칙 포스터 배포
  • 안성찬 골프전문기자
  • 승인 2020.07.01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골프장경영협회(회장 박창열)는 스포츠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문체부와 체육진흥공단의 협조를 받아 ‘골프장 안전수칙 포스터 2종’을 1일 전국 회원사 골프장에 배포했다.

이는 문화체욱관광부가 1일부터 '체육시설의 설치·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이 개정 및 시행됨에 따라 골프장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추가된 기준을 시행키로한데 따른 것이다.

이번 ‘즐겁고 안전한 골프장을 위한 10가지 약속’ 포스터에는 다양한 상황에서의 안전수칙이 담겨 있다. 또 다른 포스터에는 골프장 이용 전, 이용 중, 이용 후 안전수칙 가이드라인이 다양하게 제시돼 있다.

개정된 체시법 시행규칙에 따라 골프장은 자동심장충격기(심장제세동기) 등 심폐소생술을 할 수 있는 응급장비를 갖춰야 하며, 골프장의 안전·위생에 관한 매뉴얼을 작성하고, 전 직원을 대상으로 반기별로 1회 이상 교육을 실시해야 한다.

대다수 골프장은 현재 이미 응급장비를 도입해 관할 소방서 교육을 받고 운용하고 있으며 심정지 응급환자를 소생시킨 사례도 적지 않다.

장협 김훈환 상근부회장은 "2020년 중으로 교육자료를 제작·배포하고, 올해말까지 골프장별로 관련 교육을 실시하면 된다"며 "협회가 지난 2018년 제작·배포한 ‘골프장 안전매뉴얼 북’으로 교육 자료를 대신할 수 있다”고 밝혔다.

안성찬 골프전문기자  golf@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