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경희대병원, 급성기 뇌졸중 치료 평가 '1등급'
상태바
강동경희대병원, 급성기 뇌졸중 치료 평가 '1등급'
  • 정종오 기자
  • 승인 2020.06.29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뇌졸중 집중치료실·전담팀 통해 최고의 치료 프로세스 보유

강동경희대병원(원장 김기택)은 지난 25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공개한 8차 급성기 뇌졸중 적정성 평가 결과에서 1등급을 획득해 8번의 평가 모두 1등급을 획득했다.

이번 평가는 2018년 7월부터 12월까지 6개월 동안 입원 진료분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평가지표는 전문인력 구성여부, 뇌영상검사 실시율(1시간이내) 등 총 9개 항목으로 이뤄졌다. 전체 평균이 92.45점인 가운데 강동경희대병원은 전 항목에서 100점 만점을 받아 뇌졸중 치료 최우수병원임을 입증했다.

강동경희대병원
강동경희대병원

심사평가원에서 진행하는 급성기 뇌졸중 평가는 의료서비스의 품질 관리를 통해 뇌졸중으로 인한 사망률, 장애 발생률 감소 등 요양기관의 적극적인 의료서비스 질 향상을 유도하기 위해 시행되고 있다.

최혜연 강동경희대병원 뇌신경센터 신경과 교수는 “뇌졸중 집중치료실과 뇌졸중 전담팀 등을 갖춰 급성기를 포함한 뇌졸중 환자에 대한 최적의 치료가 가능하다”며 “이번 평가를 통해 진료의 질과 환자 안전에 대한 신뢰성을 입증받은 만큼 뇌졸중 치료 골든아워를 지키면서 환자가 최상의 치료를 받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종오 기자  science@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