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증권, 유엔기후변화협약 산하 ‘CTCN’ 회원 국내금융기관 최초가입
상태바
SK증권, 유엔기후변화협약 산하 ‘CTCN’ 회원 국내금융기관 최초가입
  • 황동현 기자
  • 승인 2020.06.16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TCN 주관 개도국 지원사업 협력
<SK증권 사옥, 사진=녹색경제신문 DB>
SK증권 사옥 (사진=녹색경제신문 DB)

SK증권(사장 김신)은 지난 15일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산하 기후기술센터-네트웍크(CTCN, Climate Technology Center & Network)에 회원기관으로 가입했다고 밝혔다.

CTCN은 유엔 기후변화 협약에 2013년 설립된 국제기구로, 개발도상국이 필요로 하는 기후변화 대응 및 저탄소 기술 지원 프로젝트를 이행하는 기구이다.

SK증권은 신재생에너지사업을 비롯해 방글라데시 탄소 배출권 사업진출, 세계자연기금, UNGC(UN Global Compact), 탄소공개프로젝트가 주관하는 SBTi (Science Based Target initiative), 녹색채권 발행 등 국내외 ESG사업을 활발히 펼쳐온 점을 인정 받아 국내금융기관 최초 전문기관으로 승인 받았다. 전 세계 약 550개의 기관과 기업들이 가입되어 있다.

SK증권 관계자는 “신기후체제(POST2020) 이후 온실가스 감축과 개도국 기술지원에 대한 수요가 급증 할 것이 예상되며, 이번 가입으로 해외 신사업 진출과 기후변화 대응에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황동현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